동탄인덕원선, 메타폴리스 12공구 ‘실착공 7월부터 시작’
상태바
동탄인덕원선, 메타폴리스 12공구 ‘실착공 7월부터 시작’
  • 이슈밸리
  • 승인 2024.0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슈밸리=윤대우 기자] 경기도 남부 지역주민의 최대 숙원사업인 ‘동탄인덕원선’ 복선 전철 공사가 작년 12월 착공된 이래 구간별로 실 착공이 서서히 진행되고 있다. 

GTX A 구간 광역철도 개통으로 국내 신도시 가운데 유일하게 지하철 '불모지'라는 오명을 벗은 동탄신도시는 또 다른 지하철 노선인 동탄인덕원선 착공으로 지하철 효과에 대한 기대감이 한층 상승하고 있다. 

하지만 작년 12월 착공 이후에도 5개월이 지났음에도 아직까지 여타 공사 구간과 달리 실 착공이 지연되면서 “공사를 진짜 하는 것이 맞냐?”라는 볼멘소리가 커지고 있다. 

이와 관련 국토부와 국가철도공단 등에 따르면 1동탄의 랜드마크인 반송동 메타폴리스 앞 12공구의 실 착공은 오는 7월부터 시작되는 것으로 확인했다.  

국가철도공단 관계자는 본지와 통화에서 “1동탄 구간의 실 착공은 7월 초로 예정됐고 이를 위해 현재 인허가 작업이 진행 중”이라면서 ”사유지, 국공유지가 좀 있어 소유 관계기관을 찾아서 용지 사전 협의 및 사용승인을 받고 실제 공사에 들어갈 계획이다“라고 했다.  

인덕원~동탄 복선전철’ 건설사업은 안양시 인덕원역부터 화성시 동탄역까지 38.9km, 정거장 18개소의 철도노선을 건설하는 사업이다. 사업이 완료되면 안양 인덕원에서 화성 동탄까지 이동시간이 45분 안팎으로 소요됨에 따라 일대 접근성이 대폭 개선될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