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6-03 17:26 (수)
마스크 지도 개발하는 스타트업체 지원 받는다
상태바
마스크 지도 개발하는 스타트업체 지원 받는다
  • 이슈밸리
  • 승인 2020.0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슈밸리=박지영 기자]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관련 마스크 수급이 어려워지자 앞으로 마스크 지도를 개발하는 스타트업체에 대한 지원을 하겠다고 밝혔다.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10일 서울 여의도 켄싱턴호텔에서 열린 '코로나19 마스크 지도 개발 촉진 스타트업 간담회에서 "창의적인 아이디어로 국민들의 마스크 구매의 불편함을 더는 마스크 지도를 개발하는 스타트업에 대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박 장관은 "스타트업과 여러 가지 혁신적인 시도가 모이면 코로나19도 충분히 극복될 수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중기부는 개발에 필요한 맞춤형 지원, 연결과 협업을 촉진하기 위해 '코로나 지도 개발을 위한 원스톱 지원 데스크'를 운영하고, 중기부의 창업사업과 연구개발(R&D)을 우선 지원하는 등 구체적인 방안을 마련할 예정이다.

이날 간담회에는 임진석 굿닥 대표, 전상열 나우버스킹 대표, 이두희 멋쟁이사자처럼 대표, 이동훈 모닥 대표, 배은석 티나쓰리디 대표, 유승재 페르소나시스템 대표, 조희주 GDG판교 리더 등이 참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