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3-08 18:14 (월)
성주 사드기지 또 긴장감…국방부 공사 장비 반입 임박
상태바
성주 사드기지 또 긴장감…국방부 공사 장비 반입 임박
  • 이슈밸리
  • 승인 2021.0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 성주군 초전면 소성리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 방어체계) 기지에 또다시 공사 장비 반입이 예상돼 주민들이 반발하고 있다. 사진은 22일 오전 공사를 막기 위해 소성리에 집결한 주민들이 경찰과 대치하고 있다.(사드철회평화행동 제공) 2021.1.22©뉴스1/남승렬 기자


[이슈밸리=디지털뉴스팀] 경북 성주군 초전면 소성리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 방어체계) 기지에 또다시 공사 장비 반입이 예상돼 주민들이 반발하고 있다.

국방부는 22일 오전 중 사드 기사 공사를 위해 자재를 추가로 반입하려는 것으로 전해졌다. 주민들은 "불법 공사"라며 이날 아침부터 소성리 진밭교에 집결해 경찰과 대치하고 있다.

사드철회평화행동 관계자는 "코로나19 3차 대유행 속에서 계속되는 무리한 작전을 규탄한다"며 공사 중단을 촉구했다. 
성주 소성리에서는 지난해 11월에도 사드 기지 공사 자재 반입을 놓고 주민과 경찰이 마찰을 빚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