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29 21:35 (목)
하이트진로, 레몬맛 발포주 '필라이트 라들러' 출시
상태바
하이트진로, 레몬맛 발포주 '필라이트 라들러' 출시
  • 박지영 기자
  • 승인 2020.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하이트진로)
(사진=하이트진로)

[이슈밸리=박지영 기자] 하이트진로는 과일 발포주 '필라이트 라들러'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하이트진로는 최근 코로나19 영향으로 가볍게 즐기는 음주문화가 확산되는 추세를 고려해 알코올 도수 2도의 과일 발포주를 기획했다. 이번 신제품은 시즌 한정판으로 우선 선보인 후 시장 반응에 따라 정식 출시를 고려할 계획이다.

하이트진로는 지난 2017년 '필라이트'를 시작으로 2018년 '필라이트 후레쉬', 2019년 '필라이트 바이젠' 등 매해 신제품을 출시해왔다. 실제 필라이트 브랜드는 뛰어난 가성비와 품질력, 캐릭터 마케팅이 조화를 이루며 빠르게 시장에 안착했다. 다양한 브랜드가 경쟁하는 가정시장(편의점·대형마트 등)에서 출시 3년 2개월만에 9억캔 판매를 돌파하며 메가 브랜드로 성장했다.

이번에 선보이는 '필라이트 라들러'는 독일에서 자전거를 탄 후 맥주와 레모네이드를 섞은 혼합주(라들러)를 가볍게 마시는 문화에 착안해 개발했다. 상쾌한 필라이트에 새콤한 레몬과 다채로운 과일 원료를 사용해 알코올 도수 2도의 라들러를 완성했다. 패키지는 상큼달콤한 레몬 맛을 시각적으로 먼저 느낄 수 있도록 레몬색을 적용하고 가방메고 소풍가는 레몬 필리 캐릭터를 활용해 필라이트 브랜드 특유의 감성을 살렸다.

캔(355ml, 500ml)제품 2종만 출시되며, 24일 첫 생산 후 다음달 5일부터 전국 대형마트, 편의점 등에서 판매할 예정이다. 출고 가격은 필라이트와 동일하다.

오성택 하이트진로 마케팅실 상무는 "국내 발포주 시장을 개척한 선도 업체로서 다양한 소비자의 니즈와 입맛을 반영한 신제품을 선보이며 발포주 소비층을 확대해왔다"며 "앞으로도 끊임없는 연구개발을 통해 시장 내 경쟁 우위를 강화하고 지속적인 성장을 이끌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