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승연 회장, 만년 하위 한화이글스 품다...선수단에 ‘이동식 스마트TV’ 지급
상태바
김승연 회장, 만년 하위 한화이글스 품다...선수단에 ‘이동식 스마트TV’ 지급
  • 이슈밸리
  • 승인 2024.0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만년 하위권 9위 머물러도...올해 벌써 5차례 홈 야구장 방문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 (사진=한화그룹 제공)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이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를 방문한 팬들을 향해 인사하고 있다.  (사진=한화그룹 제공)

 

[이슈밸리=박지영 기자] 끝까지 포기하지 않는 리더십으로 세간의 많은 관심을 받고 있는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이 야구팀인 한화이글스의 승리를 기원하며 선수단 전력강화 및 격려를 위해 선수 개개인에게 ‘이동식 스마트TV’를 지급했다.

4일 한화그룹에 따르면 김승연 회장은 지난달 27일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파크를 찾아 경기 전 김경문 감독과 주장 채은성 선수를 만난 자리에서 최신형 이동식 스마트TV를 선물했다. 지난 상반기 상위권 도약을 위해 최선을 다한 선수단을 격려하고 하반기의 선전을 기원하기 위해서다. 

한화 이글스는 현재 국내 프로야구 10개 구단 중 9위로 여전히 만년 하위권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지만, 김 회장은 그와 관계 없이 선수단에게 힘과 용기의 메시지를 준 것으로 보인다. 

이번 김 회장의 스마트TV 지급으로 실시간 전력분석 자료 공유와 개인 훈련 데이터 체크가 중요한 현대 야구에서 선수들은 장소에 구애 받지 않으며 전력분석에 매진할 수 있게 됐다. 언제든지 구단 인게임 데이터 분석 시스템인 히츠(H.I.T.S.; Hanwha In-game Tactic Solution)에 접속할 수 있어 상대팀 전력분석은 물론, 보다 상세한 개인 연습량 및 자세 분석 등이 가능하다.

올 상반기에만 5차례 한화생명 이글스파크를 찾아 현장에서 팬들과 호흡하며 선수들에게 관심을 기울인 김승연 회장의 애정과 관심이 드러나는 대목이다. 전력강화를 전폭적으로 지원하는 것은 물론 성적으로 팬들의 기대에 부응하고자 하는 것이다.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이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 주장 채은성, 류현진, 김경문 감독에게 선물을 증정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화그룹 제공)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이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 주장 채은성, 류현진, 김경문 감독에게 선물을 증정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화그룹 제공)

 

한화 이글스 관계자는 “수시 전력 분석 시스템 확인은 물론 조나 팀 단위로 전력 분석에 대한 자유로운 의견 개진과 소통이 가능해졌고, 지난해 완성된 구단 통합 데이터 분석 시스템 ‘히츠’의 활용도도 더욱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3일 구장 연습장에서 김승연 회장의 깜짝 선물을 받은 선수단은 깊은 감사의 뜻을 전했다.

주장 채은성은 “회장님의 격려가 선수단에는 큰 힘이 되고 있다”며 “최근 팀 분위기가 좋아지고 있는 만큼 기세를 몰아 반드시 팬들에게 가을야구를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선수단을 대표해 다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