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물풍선, 학교까지 날아들어…서울 초·중학교 6곳서 발견
상태바
오물풍선, 학교까지 날아들어…서울 초·중학교 6곳서 발견
  • 권동혁 기자
  • 승인 2024.0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이슈밸리=권동혁 기자] 북한에서 보낸 '대남 오물 풍선'이 서울 지역 초·중학교에서도 발견된 것으로 확인됐다.

서울시교육청은 11일 지난달 29일부터 이날까지 서울 관악구 신관중, 노원구 수락중, 노원구 중원중, 동대문구 청량중, 성동구 행현초, 중구 덕수초 등 총 6개 학교에서 오물 풍선으로 추정되는 물체가 발견됐다고 밝혔.

풍선은 모두 터진 상태로 학교 운동장, 화단, 옥상 실외기, 건물 옆 계단 등에서 교직원에 의해 발견됐으며 폐지나 쓰레기류가 들어 있던 것으로 전해졌다.

유리창이 깨지거나 유해 물질이 나와 사람이 다치는 피해는 없었다.

서울시교육청은 학교에서 오물 풍선을 발견할 경우 만지지 말고 군부대나 경찰에 신고하도록 안내했다.

앞서 발견된 풍선들은 모두 경찰이나 군부대에서 이상 유무를 확인하고 수거해간 바 있다.

서울시교육청 관계자는 "아직은 피해 신고가 들어온 것은 없으나 풍선 내용물에 어떤 것이 들어있을지 모르기 때문에 주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