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대통령, 이재명 대표와 회담 성사…용산서 내주 열릴 듯
상태바
尹대통령, 이재명 대표와 회담 성사…용산서 내주 열릴 듯
  • 이슈밸리
  • 승인 2024.0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석열 대통령(왼쪽)과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 (사진=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왼쪽)과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 (사진=연합뉴스)

 

[이슈밸리=권동혁 기자] 4ㆍ10 총선 참패 이후 출구전략을 모색하고 있는 윤석열 대통령이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직접 만나 소통하자고 제안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후 3시 30분부터 5분간 이 대표와 통화를 하면서 "다음 주에 형편이 된다면 용산에서 만나자"고 제안했다고 대통령실 이도운 홍보수석이 브리핑을 통해 전했다.

윤 대통령은 이 대표에게 당선을 축하한다고 전하면서 "일단 만나서 소통을 시작하고, 앞으로는 자주 만나 차도 마시고 식사도 하고 또 통화도 하면서 국정을 논의하자"고 말했다고 한다.

전화 연락이 늦어진 배경에는 비서실장 등 인사 문제를 거론했다. 윤 대통령은 "인사가 빨리 이뤄졌으면 통화와 만남 제안도 빨라졌을 텐데 늦어진 감이 있다면서 그러나 한없이 늦출 수는 없어 통화를 하게 됐다고 배경을 설명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대해 이 대표는 "윤 대통령이 마음을 내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초청에 감사의 뜻을 표했다고 이 수석은 전했다.

이 대표는 또 "저희가 대통령께서 하시는 일에 도움이 돼야 한다"고 말했다.

민주당도 회담에 긍정적 반응을 보임에 따라 윤 대통령의 제안대로 취임 이후 이 대표와 첫 단독 회동이 다음 주에 용산 대통령실에서 이뤄질 전망이다.

이를 위해 양측은 회담 날짜와 대화 의제, 배석자, 형식 등 구체적 방식에 대한 조율에 나설 예정이다.

이번 만남은 지난 4·10 총선에서 여당인 국민의힘의 패배 후 윤 대통령이 야당과 소통 및 협치를 해야 한다는 여론이 높아지는 가운데 성사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