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대 교수 "대통령·전공의 조건없이 만나길"
상태바
의대 교수 "대통령·전공의 조건없이 만나길"
  • 권동혁 기자
  • 승인 2024.04.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석열 대통령(사진=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사진=연합뉴스)

 

[이슈밸리=권동혁 기자] 의대 교수단체가 대통령과 전공의의 직접 만남을 요청한 가운데 대통령실이 "전공의들을 만나 직접 이야기를 듣고 싶다"고 밝혔다.

대통령실은 대변인실 공지를 통해 "윤석열 대통령은 의료계 단체들이 많지만 집단행동 당사자인 전공의들을 만나 직접 이야기를 듣고 싶어 한다"며 "대통령실은 국민들에게 늘 열려 있다"고 밝혔다.

이에 앞서 전국의과대학교수협의회는 "대통령과 전공의 대표가 아무런 조건 없이 만나서 대화해달라"고 호소한 바 있다.

조윤정 전의교협 홍보위원장은 브리핑에서 "박단 대한전공의협의회 대표에게 부탁한다"며 "윤석열 대통령이 마음에 들든 안 들든 그분은 우리나라 행정부 수반인 대통령이니 그분이 박 대표를 초대한다면 아무런 조건 없이 만나 보라"고 말했다.

이어 "사람은 누구나 열정이 과하면 실수할 수 있고, 모든 사람이 의사처럼 근거와 가능성을 따지고 판단이 맞는지 틀렸는지 따지고 살지는 않는다"며 "대통령의 열정을 이해하도록 잠시나마 노력해달라 대통령의 열정과 정성만 인정해도 대화를 시작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또 대통령을 향해서 "젊은이들에게 먼저 팔과 어깨를 내밀고 현장을 떠난 전공의 1만3000명 중 대표 한명이라도 딱 5분만 안아달라"고 호소했다.

그러면서 "숨 막히던 갈등 기간 국민과 환자는 가슴을 졸이며 불안에 떨어야 했다"며 "현재 이 난관을 해결할 사람은 대한민국에서 단 한명, 대통령뿐"이라고 말했다.

다만 전의교협은 자료를 내고 "브리핑 내용은 전의교협 소속 전체 교수들의 의견이 아니다"며 "법과 원칙만 논하지 말고 상식 수준에서 전공의들을 만나 귀기울여 달라는 내용이 곡해됐다"고 주장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