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TRI, 로봇 자율 제품조립 AI 기술 개발
상태바
ETRI, 로봇 자율 제품조립 AI 기술 개발
  • 권동혁 기자
  • 승인 2023.1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제공)
(사진=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제공)

 

[이슈밸리=권동혁 기자] 국내 연구진이 로봇이 협동해 제품을 조립할 수 있는 자율 제품조립 로봇 인공지능(AI) 기술을 개발했다.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은 제품조립 분야에 최신 AI와 디지털 트윈(Digital Twin) 기술을 활용해 다관절 로봇(로봇 팔)이 제품조립에 요구되는 인지·판단·계획·동작을 스스로 수행하는 기술을 개발했다고 23일 밝혔다.

디지털 트윈은 가상공간에 실제와 똑같은 공간을 만들어 현실에서 발생할 수 있는 상황을 모의 실험해 결과를 예측하는 기술이다.

연구진이 개발한 기술은 크게 인지 지능, 동작 지능, 작업 지능, 모션 지능 등이다.

ETRI가 개발한 자율 제품조립 로봇 AI 기술은 4개 부품 강제 끼우기, 구멍 넣기, 나사 조이기 같은 세 가지 방식으로 조립되는 자동차 서스펜션 제품 제작에 적용됐다.

연구진은 이 성능은 로봇 두 대가 협동해 조립용 지그 설치 없이 90% 이상 성공하는 수준으로, 해당 기술로 조립하던 중 오류가 발생하면 이상 상황을 감지해 스스로 실패를 복구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 수준은 미국 국립표준기술연구소(NIST)의 무인 시스템 자율도 8레벨 수준에 도달한 것이라고 연구진은 덧붙였다.

ETRI는 상용 시뮬레이터를 이용한 학습 데이터 자동 생성 및 학습 모델 훈련을 지원하는 소프트웨어 도구와 함께 소프트웨어 플랫폼도 개발했다.

이일우 산업에너지융합연구본부장은 "본 기술은 기술 선도국과 기술격차를 줄이고 제조업 디지털 전환 경쟁력을 높이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현장의 중소·중견 제조 기업과 협력해 기술 완성도를 높이고 현장에 적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