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19 09:40 (월)
또 페이스북 5억명 개인정보 유출...이메일·전화번호 등 韓 12만명 포함
상태바
또 페이스북 5억명 개인정보 유출...이메일·전화번호 등 韓 12만명 포함
  • 이슈밸리
  • 승인 2021.0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사진=픽사베이)
페이스북 (사진=픽사베이)

 

[이슈밸리=임정은 기자] 유난히 페이스북에서 개인정보 유출이 자주 되는 이유는 무엇일까? 지난 주말 페이스북 이용자 약 5억 명의 이메일과 전화번호 등이 해킹됐다. 

3일(현지 시각) 비즈니스 인사이더에 따르면 유명한 해킹 온라인 게시판에 페이스북 이용자 5억3300만여명의 개인정보가 게시됐다. 미국 이용자 3200만여명, 영국에서 1100만명, 인도에서 600만명이다. 한국 이용자도 12만 1000여명의이 포함됐다.   

이 개인정보는 전 세계 106개 국가의 페이스북 이용자의 것으로, 여기에는 전화번호와 페이스북 아이디, 이름, 거주지, 생일, 이력, 개인 위치, 약력, 이메일 주소, 성별 등이 포함됐다.

비즈니스인사이더는 유출된 개인정보 중 일부를 알려진 페이스북 이용자 전화번호와 맞춰보는 식으로 검증한 결과 일치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전했다. 또한 사용자의 전화 번호를 부분적으로 공개하는 데 사용할 수 있는 페이스북 비밀번호 재설정 기능에 설정된 데이터에서 이메일 주소를 테스트하여 기록을 확인했다.

이와 관련 페이스북 대변인은 성명에서 “이는 이전에 2019년에 보고 된 취약한 패치 문제로 오래된 데이터이며 2019년 8월에 이 문제를 찾아 해결했다" 해명했다. 

 

(자료출처=비즈니스인사이더)
(자료출처=비즈니스인사이더)

 

이스라엘의 사이버범죄 정보업체 허드슨 록의 공동 창업자 겸 최고기술책임자(CTO)인 앨런 갤은 이 데이터베이스가 올해 1월부터 해커들 사이에서 돌던 페이스북 관련 전화번호들과 똑같은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갤 CTO가 올해 1월 14일 자신의 트위터 계정을 통해 공개한 개인정보 판매 사이트의 캡처 화면을 보면 이집트 사용자 4400만여명을 비롯해 튀니지 4000만명, 이탈리아 3500만명, 미국 3200만명, 사우디아라비아 2800만명, 프랑스 2000만명 등의 개인 정보가 유출됐다.

당시 한국 페이스북 사용자 12만1000여명의 개인정보를 판매한다고 이 사이트에 게시됐다.

갤 CTO는 몇 년 된 데이터라 해도 유출된 정보가 개인정보를 이용해 다른 사람 행세를 하거나 로그인 정보를 빼돌리려는 사이버 범죄자에게는 유용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갤 CTO는 "많은 페이스북 이용자의 전화번호 같은 사적 정보가 담긴 이 정도 크기의 데이터베이스는 분명히 나쁜 이들이 사회공학적 공격이나 해킹 시도를 하는 데 이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